출구 없는 치즈스낵, 치링스!

[ BACKGROUND ]

해외에서 오랜 시간 사랑받아온 치즈 맛 과자 치링스!
하지만 시장에는 이미 수 많은 치즈 과자들이 나와있는 상황.

치링스의 성공적인 한국 런칭을 위해서는 단순 맛에 대한 소구를 넘어,
타겟 인식 속 확실히 ‘치링스’ 세 글자를 각인시킬 수 있는 크리에이티브가 필요했습니다.
 

[ IDEA ]

치링스를 사랑하는 해외 소비자들의 취식법을 살펴보던 도중
과자가 들어가는 곳이면 어디든, 즐겁게 꽂으며 노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.

이점에 착안하여 ‘손가락에 끼워 먹는, 중독성 있는 치즈 과자’라는 소구점을 잡은 다음
이를 ‘치링스가 너무 맛있는 나머지, 납치당하는 사람마저 도와줄 수 없는 상황’으로
위트 있게 풀어냈습니다.